셔터만 눌러도 멋진 사진이 와르르, 대전 가을 명품출사지 소개

[세계로컬핫뉴스] 청명한 10월, 인생사진 남기러 가볼까?

이장성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10-07 09:30:0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대전=세계타임즈 이장성 기자] 청명한 하늘과 시원한 바람이 있는 가을, 멋진 풍경을 배경으로 인생사진을 남겨보는 건 어떨까? 

 

 대전시는 대전관광 홈페이지와 블로그를 통해 카메라 셔터만 눌러도 명 풍경을 담을 수 있는 ‘가을 명품출사지’를 소개한다고 7일 밝혔다. 

 

 시가 소개하는 가을 명품출사지는 ▲ 가을바람에 일렁이는 은빛물결 억새밭과 국화전시회(대청호 오백리길 제4구간), ▲ 황금빛 풀잎 걷는 길, 국립대전현충원 은행나무길, ▲ 연분홍 코스모스 필 무렵, 장동만남공원과 코스모스축제, ▲ 국화향 가득, 꽃길만 걸을 수 있는 유림공원 국화전시회, ▲ 작은 연못과 배롱나무가 운치를 더한 우암사적공원 등이다. 

 

 대전시 관계자는 “우리 시에는 소소한 체험부터 특별한 여행까지 소소한 관광정보가 많다”며 “관광객들에게 숨어 있는 관광정보를 최대한 알릴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홍보할것”이라고 말했다. 

 

 대전시는 3월부터 월별 테마여행을 소개하고 있는데, 최근에는 지난 8월 ‘첨벙첨벙 물놀이’장소를 안내하고, 9월에는 “예술, 숲속을 걸어요”를 주제로 대전문화예술단지와 가까운 휴양림을 소개한 바 있다. 

 

 대전시는 오는 11월과 12월에는 추위 녹이는 온천여행과 야간 관광명소를 소개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장성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