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실적인 갑상선방호약품 배포계획을 위한 실무중심 토의

[세계로컬핫뉴스] 유성구, 방사능 누출 대비 분야별 집중훈련 실시

이장성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10-12 18:32:4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유성구=세계타임즈 이장성 기자] 대전 유성구(구청장 정용래)는 11일과 12일 이틀에 걸쳐 봉명동 매드블럭에서 방사능 누출 재난 발생 시 효과적인 주민보호체계 마련을 위한 분야별 집중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방사선 비상에 대한 기본 지식과 주민보호조치에 대한 방향에 공감대를 형성하고 갑상선방호약품 배포 계획 점검 및 현실적인 배포 계획 마련을 위한 실무자 분임 토의로 진행됐다. 

 

특히 주민센터에 보관중인 갑상선방호약품을 학교 및 각 통별로 배포하는 방안과 약품이 오염되지 않도록 보관하는 방법에 대한 집중 토론이 이루어졌으며, 도출된 개선안을 원자력안전위원회 및 원자력의학원에 제안하기로 했다. 

 

구 관계자는 “앞으로도 실무자들과 분야별 집중훈련을 통해 현실여건에 맞는 대비책을 마련하고, 매뉴얼을 보완해 방사능 누출 등 재난발생 상황에 신속하게 대처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이달 24일 대전시와 원자력안전위원회, 한국원자력연구원, 경찰서, 소방서 등 유관기관과 함께 주민 대피 합동훈련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장성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