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컬핫뉴스]청년들의 공유플리마켓‘공유나라 in 대학’

신동현 | news@thesegye.com | 입력 2016-10-23 20:39:3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대전=세계타임즈 신동현기자]대전광역시(시장 권선택)는 공유문화 확산을 위하여 유휴자원을 나누는 3회차 공유플리마켓을‘공유나라 in 대학’이라는 주제로 지역공동체와 아트셀러 등 25개의 마켓이 참여한 가운데 10월 22일 서대전시민공원에서 대학연합축제인 캠퍼스어울림 한마당과 연계하여 개최했다고 밝혔다.


 공유플리마켓은 유휴자원을 나누고 공유문화를 알리기 위해 4회차로 진행되며 이번 행사에서는 공유기업과 단체의 주된 소비자이면서 활동가인 청년들이 공유컨텐츠 생산의 주체로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고자 했다.


이 날 행사에 참여한 대학생들은 대전에서 활동하는 공유단체들을 직접 접하며 공유의 주체로 활동하는 또래 세대의 이야기에 깊은 인상을 받았다고 했다.  또한, 대학의 창업 관련 활동을 하는 관계자와 학생들은 공유기업의 창업과정과 공유단체를 만들고 운영하는 과정을 문의하며 깊은 관심을 보였다.


대전시 관계자는“대학생과 청년들이 소유보다는 공유 또는 협력적 소비를 통해 이익을 창출하는 공유경제에 관심이 많기 때문에 공유문화 확산을 통하여 과잉소유와 소비로 인한 사회문제를 극복하여 삶의 질을 높일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2016년 마지막으로 개최하는 4회차 공유플리마켓은 청년 공동체가 둥지를 만들고 있는 대화동에서 11월 4일(금)‘공유 in 마을’을 주제로 개최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신동현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